밀양읍성 일제강점기 사진 읍성(邑城)

일제강점기 밀양읍성의 모습들입니다. 

▼ 일제강점기 밀양강을 건너는 배다리 모습으로 지나가는 자동차의 모습이 재미있습니다.
▼ 1931년 삼문인 만덕문이 보이고 뒤편에 천진궁의 모습이 보입니다. 담장은 다 사라지고 없습니다. 조선시대에는 이 천진궁이 밀양 객사 밀주관으로 사용하였습니다. 사진출처 : 국립문화재연구소 조선고적도보
▼ 1931년 밀양읍성 침류각, 영남루, 능파각을 찍은 사진입니다. 사진출처 : 국립문화재연구소 조선고적도보
▼ 영남루의 모습을 보니 시원하게 보입니다. 사진출처 : 국립문화재연구소 조선고적도보
▼ 영남루 용이 어디에 숨어있을까요?  사진출처 : 국립문화재연구소 조선고적도보
▼ 영남루의 침류각으로 가는 계단이 보입니다. 영남루는 3개의 건물이지만 하나로 연결된 건물입니다. 사진출처 : 국립문화재연구소 조선고적도보
▼ 일제강점기 당시 밀양 영남루 / 사진출처 : 국립중앙박물관 조선총독부 박물관 유리건판 
▼ 일제강점기 당시 밀양 영남루 / 사진출처 : 국립중앙박물관 조선총독부 유리건판

▼ 일제강점기 당시 밀양읍성 영남루 모습 
▼ 밀양읍성 남문의 모습으로 테일러가 그림
▼ 1951년 밀양 영남루의 모습으로 일제강점기때에는 영남루 밑 밀양강에는 주민들이 살지 않았는데 사진에는 살고 있는 모습이 보입니다.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