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치헬기만 능사인가? 국방토론



주한미군이 철수하는 아파치의 임무를 대처하자고 한국군에서 미국제 중고 아파치헬기를 도입한다는 뉴스를 보면서 상당부분 동감한 것은 사실이었다. 한국형 기동헬기 및 공격헬기의 개발이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에서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했었다. 한국형 공격헬기의 경우 적어도 2013년 이후에 도입이 가능하기 때문에 그동안의 안보적인 면을 고려한다면 중고 아파치 헬기도 좋은 것이라고 생각했었다.

이미지출처: http://blog.naver.com/rectek2 
그런데 수리온출고를 계기로 아파치헬기가 아닌 한국형 공격헬기 또는 타이거헬기라는 이야기가 흘러나온다. 아파치헬기와 타이거헬기는 급이 다른 헬기이다. 아파치헬기가 헤비급이라면 타이거헬기는 중량급쯤 된다. 무엇보다 중고 아파치헬기의 도입은 북한의 공방급공기부양정을 이용한 특수부대의 상륙을 막기위한 것이었다. 그런데 그런 임무는 사라지고 단순히 북한의 전차 및 기계화부대를 막기위한 공격헬기 사업에 관하여 나오는 것을 보고 원래의 목적은 사라져 버리는 것 같아 안타까움을 느낀다. 따라서 아래에 적을 포스팅은 한국형 공격헬기냐? 아파치냐? 타이거헬기이냐 라는 주제가 아니고 북한의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막기위한 방법중 하나인 아파치헬기급을 이용한 방어가 맞느냐? 아니면 다른 방법은 없는지에 관해서이며 이글을 적는 사람 또한 아마추어이고 혼자만의 생각임을 밝히고자한다. (즉 이런 부분도 생각해 볼 수 있는 것 아니냐? 라는 개념으로 보았으면 한다.) 

이미지출처 http://blog.daum.net/jypark64
주한미군 아파치 철수 공격헬기 대대창설 기사보기 
北 공기부양정 한강 침투 저지用 아파치대대 창설 추진 기사보기

위 두 뉴스를 보면 주한미군이 아파치 헬기를 철수함으로 인해 전력공백을 대처위해 아파치헬기 대대를 창설하여 북한의 공기부양정을 저지한다라는 내용으로 볼 수 있다. 그럼 북한의 공방급 공기부양정은 어떤 것일까? 북한의 공방급 공기부양정이 있는 곳은 북한의 후방지역이라고 볼 수 있는 평안북도 철산군 지역에 있다. 현재 군에서 파악하고 있는 공방급 공기부양정의 숫자는 130여척이라고 한다.
공방급 공기부양정의 경우 길이 24m, 폭 9m 정도의 소형으로 35~55명의 병력을 태우고 시속 50노트(93km)의 속력을 낸다고 한다. 한국군도 보유하고 있는 공기부양정의 경우 공기의 힘으로 선체를 지면 또는 수면에서 약간 띄운 후 고속으로 이동하는 교통수단이다. 공기부양정 특성상 수초나 해초가 있는 늪과 해안에서도 운행할 수 있다는 점이 장점이다. 그런데 북한에서는 130~140여척의 공방급을 운영하다보니 이들이 한꺼번에 탑승하여 한국의 서해안에 상륙을 한다면 적어도 4,000여명의 인원들이 상륙을 하여 후방을 괴롭힐 수 있다. (지난 강릉 잠수함사건을 보면 공작원들을 잡기위해 한국군에서 많은 인원을 동원하여 잡을려고 했지만 많은 시간이 지나고 나서 잡은 기억이 있다.)  이런 부분 때문에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서해안에 상륙을 하지 못하도록 하기위해 주한미군에서 아파치헬기를 운영하였고 그 부대가 철수를 하니까 그와 똑같은 아파치헬기를 이용하여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저지하는 임무가 한국군에게 맡겨지게 된 것이다.
▼ 그런데 여기서 잠깐 서해안지역을 살펴보면 공방급 공기부양정이 있는 곳은 북한의 후방인 평안북도 철산군 동창리 부근이다. 그곳에서 서해안을 따라 침투를 한다면 대략 400여km가 나온다. 400km이면 철산군에서 출발을 한다면 한미연합군에서 알 수 있고 대처가 가능할 것이다. 북한 군 수뇌부에서 이런점을 알고 있기때문에 황해도 부근으로 공방급을 이동배치할 것이다.
▼  황해도 해주 부근으로 이동을 하여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이용하여 침투한다면 적어도 100km안으로 좁혀질 수 있다.
▼  또 강화도와 가까운 곳에서 운용을 한다면 50여km로 더 좁혀질 수 있다. 이정도 거리라면 상당히 심각한 타격을 받게된다. 다만 북한의 공기부양정 130여척을 이곳까지 운송을 하고 침투준비를 한다면 한미연합군에서 충분히 알 수 있겠지만 말이다.
만약 북한의 해주부근에서 공방급 공기부양정이 출발을 하고 한국군에서 성남비행장에서 아파치헬기로 저지한다는 계획을 보자. (성남비행장이 아닐 수 있다.)북한의 공방급 공기부양정은 1시간 내외로 서해안에 상륙을 할 수 있다. 초계중인 한국해군의 참수리고속정이나 울산,포항급의 초계함에 저지되는 공기부양정이 있겠지만 워낙 많은 수가 있음으로 몇 십척은 서해안까지 상륙 할 것으로 보인다. 강화도나 인천 근처까지 아파치헬기가 이동을 한다면 적어도 직선거리로 70~80여km가 나온다. 이 정도면 대략 무장을 달고 이륙하여 도착하는데 30분정도 소요가 될 것으로 보인다. 그렇게 되면 북한의 공기부양정은 서해상에 있을 확률이 많이 있겠죠.

아파치헬기를 이용하여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저지한다고 했을때 아파치헬기의 무장의 갯수와 헬기의 운용시간, 아파치 헬기의 댓수 등을 고려한다면 공기부양정의 50%이상을 저지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이건 순전히 제 생각입니다. 아파치헬기 8대 동원 헬파이어 미사일이나 하이드라 로켓, 30미리 기관포 저지한다고 했을때 아파치 헬기 1대당 6~8척정도 6척 격파*아파치헬기 8대 = 48대~ 64대... 그전에 한국해군의 초계정과 구축함에 격파된 함정까지 포함된다고 했을 경우 60~80척으로 봅니다. 어디까지나 북한군은 가만히 있고 한국군의 공격에 의해서를 산정한 것입니다.)

북한군에서 가만히 있지는 않을 것이고 해주나 황해도 근처에서 대공미사일.대함미사일 등을 쏘면서 공방급 공기부양정이 상륙하기 위해서 지원을 하겠죠. 이렇게 된다면 한국군의 초계함은 대함미사일을 피하기 위해 회피기동을 하거나 대공미사일로 저지를 합니다. 또 아파치헬기의 경우 대공미사일을 피하기 위해 회피기동을 한다면 위에서 이야기한 공방급 공기부양정의 격추는 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북한군의 공방급공기부양정이 서해안에 침투를 한다면 게릴라전이 아닌 전면전인데 아파치헬기가 공방급공기부양정 저지를 위해 서해안으로 날아오느냐? 라는 점에 관해서도 고민을 해야 할 것 같습니다. 경기도 파주와 일산, 문산,의정부 방면으로 들어오는 북한군의 본진 부대를 저지하기 위해 나설 확률이 더 많지 않을까 하는 것입니다. 즉 단순히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저지하기 위해 아파치헬기를 운영하기에는 어딘가 아쉽다는 이야기입니다. 아파치헬기뿐 아니라 KF-16, KO-1등이 나서서 공격을 합니다.

또 북한의 장사정포가 서울, 경기남부 지방을 공격을 할 것이며 전선의 상황은 한치앞을 내다 볼 수 없을 것으로 보이는데 단순히 공기부양정 상륙저지를 위해서 아파치헬기를 운용할 수 있느냐하는 문제를 생략하는 것은 아닌가 생각합니다.
▼  이제까지 아파치헬기가 철수를 하니까 아파치헬기를 사오자라는 방법으로 접근을 하였는데 아파치헬기급이 아닌 방법으로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저지할 수 없느냐라는 문제를 생각해보았을때 여러가지가 있을 것으로 보이는데 그중 하나가 AC-130을 이용하여 저지하는 방법도 하나이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아파치 헬기보다 체공시간도 좋고하니 항시 서해안에 초계하고 있다면 바로 즉시 투입을 할 수 있고 북한의 대공미사일을 피할 수 있는 방법면에서 아파치 헬기보다 나을 것으로 보인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105미리 포나 40미리를 이용하여 탄막을 형성한다면 아파치 헬기보다 더 좋은 대안으로 보입니다.  
이미지출처 : http://leprekaun.tistory.com
▼  105미리 포에 한발만 맞는다면 공방급 공기부양정의 경우 운행 불능이 될 것이고 AC-130한대만으로도 공기부양정 수십척을 저지할 것으로 보입니다. 다만 비용이 비싸다는 점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는 것이 아쉽죠.
▼  그렇다면 AC-130보다는 떨어지는 기능이겠지만 한국군에게 익숙한 CN-235를 개조하여 40미리포 1문과 20미리 발칸 1정 정도 단다면 어느정도 효과가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이미지출처 http://blog.naver.com/sgg0221
아파치헬기의 경우 도입가가 120억원정도이고 CN-235의 경우 도입가가 200억원 정도한다고 합니다. CN-235를 개조한다면 300~350억원 정도 일것으로 추정이됩니다. 그것 보다 더 비용이 초과가 될 수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만약에 CN-235를 이용하여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저지하려는 계획이 있다면 북한군의 전면전으로 왔을때에도 공기부양정 저지의 순수한 임무만 수행 할 것으로 보입니다. 

위에서 북한군이 순수한 공방급 공기부양정만 산정을 하였는데 만약 북한군이 위그선을 도입하였다면 더욱 더 복잡한 양상을 뛰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위그선의 경우 공기부양정보다 빠르고 방어를 해야하는 것이 더욱 더 많습니다. 북한군이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이용하여 해주부근에서 인천까지 온다면 1시간 정도이지만 위그선을 이용하여 온다면 30분도 걸리지 않습니다. 아파치헬기가 뜨고 저지하려고 하면 벌써 상륙을 하고 나서입니다. 그렇지만 CN-235 (CN-235도입을 한다면 AC-235로 사용하겠죠)가 서해상에서 초계비행중이라면 10~20분안에 도착할 것이며 아파치헬기보다 상륙을 저지하는데 더 유리할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까지 미군이 사용하고 있는 아파치헬기가 철수하니까 아파치헬기를 도입하여 저지하자는 이야기였는데 좀 더 고민을 하고 공방급 공기부양정을 저지하고 북한의 또 다른 무기를 이용하여 상륙하는 것을 저지하는데 어떤 무기가 더 유리한지 먼저 토론이 있은후 도입을 하여도 늦지 않을 것 같은데 처음부터 아파치헬기를 정해놓고 이야기를 하니 다른 무기들이 들어갈 자리가 없는 것 같습니다.  



핑백

  • 팬저의 국방여행 : 공방급공기부양정 저지수단 2010-08-09 16:48:07 #

    ... 해서 확인하였습니다. 따라서 아파치헬기를 도입하여 공방급공기부양정을 저지한다는 내용은 재 검토하는 것이 맞지 않나 생각합니다. 저번에 아파치헬기가 전부는 아니다라고 포스팅할때와 같이 CN-235나 C-295와 같은 수송기를 개조하여 AC-130와 같이 만드는 것이 공방급공기부양정을 ... more

  • 팬저의 국방여행 : 요르단 AC-235 건쉽 주문 2011-02-23 08:02:19 #

    ... 경우는 미군의 AC-130과 같은 건쉽을 도입하거나 우리군이 사용하고 있는 CN-235를 개조하자고 하였는데 요르단이 사용하려고 하네요. 아파치헬기만 능사인가? 공방급공기부양정 저지수단또 무엇보다 북한군의 공방급의 전진배치가 문제가 될 것 같다고 했었는데 북한에서 철산군에서 용연군으로 이동하여 공방급 ... more

덧글

  • 디쟈너훈 2009/10/26 14:56 #

    음.."아파치만으로" 방어를 한다는 전제조건이라면 불충분이겠지만..
    서해도서를 지키는 해안방어부대나 해병대를 감안하고, 또 거기에 한국해군과 해경의 고속정들까지 감안하고..더불어 연안에서의 지상부대의 대전차미슬과 항작사 헬기등을 감안한다면...충분하리라 보여집니다.
    물론 오로지 "아파치"만으로의 방어를 감안하게만들어버린 육방부의 주장이 좀 애처롭긴하지만, 분명 북한군이 침투한다면 적어도 총체적인 방어에 나설터이니 항작사 소속 공격헬기부대와 도서방어부대, 지상방어부대의 합동작전을 보다 면밀히 따져야겠죠
    오히려..
    전 지상부대의 대전차 미슬 보유수량이 더 우려스럽습니다.
    매티스M이나 토우(베이직토우가아닌...), 밀란급의 대전차미슬의 추가가 필요하지않나 하는..
    거기에 연안방어용으로 최상인 자주박격포 시스템...
    아..
    돈이죠 돈
  • 팬저 2009/10/26 15:14 #

    말씀하신 것처럼 아파치만 서해안을 방어하지는 않죠. 공군의 여러 전투기와 해군의 고속정이나 FF등이 방어를 하겠지만 북한의 공방급 공기부양정에 관하여 아파치로 대처하여야한다는 논리가 설득력이 없다는 것을 이야기하고자 한 것입니다. 그래서 저는 24시간 초계비행을 할 수 있는 비행기의 도입이 더 현실적이지 않나 생각합니다.
  • 디쟈너훈 2009/10/26 15:35 #

    ^^ 팬저님의 의견에 딴지를 건건아니고요 육방부의 논조가 당췌 좀 애틋해(?)보일정도로 궁색맞다..뭐이런논지입니다 ㅎㅎ
    24시간 초계라... 전 24시간 초계보다는 장시간체공 가능한 지휘기와 대량의 전술로켓이나 헬파이어급의 파이어앤포겟방식의 대전차미슬을 대량으로 운용하는 중소형 기체가 콤비로 해상초계/방어를 담당하는 부분이 더 수량에 걸맞는 방어형태를 가질수있지않을까 합니다만..
    플랫폼의 부족은 일단 초계의 시간보다는 띄울수있는 기체의 수량문제가 먼저 문제가 될것같습니다.
  • 팬저 2009/10/26 16:01 #

    중소형헬기에 관하여는 저도 동의합니다. 대한민국해군의 경우 링스나 수리온 해상용헬기에 LOGIR시스템을 도입하여 해결방향을 잡은 것 같습니다. 지휘기의 경우 예산부족부분이 있을 것 같습니다. 뭐 하지 말자는 이야기는 아닙니다. 예산 부족때문에 시기를 늦추어야 하는 것 아닌가 하는 것입니다. CN-25를 개조한 부분의 공격기는 북한의 공방급 공격도 용이하지만 차후 육군의 지원기로 사용이 가능하지 않을까? 이런부분도 생각을 할 필요성이 있지 않느냐? 하는 것입니다. 일단은 아무래도 중고 아파치헬기가 도입이 될 것은 자명한 것 같습니다. ^^ 좋은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 디쟈너훈 2009/10/26 16:38 #

    뭐..돈이문제죠 ㅎㅎㅎㅎㅎ 좋은하루되시길~
  • 팬저 2009/10/27 10:19 #

    좋은하루되세요.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