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읍성 본격적으로 복원한다. 읍성(邑城)



10여년 동안 기장읍성 복원을 한다고 했지만 정비복원사업이 예산부족으로 인해 상당히 늦게 진행된 것은 사실이었습니다. 지난 1999년부터 '기장읍성 정비사업'을 2012년 완료 목표로 추진 중에 있는데 예산부족으로 인해 2012년 완료는 힘들어졌다는 뉴스를 들었습니다. 필자도 이정도만 알고 있었다가 지난 7월 15일날 기장군청 문화재관계자를 만나고 이야기를 들어보니 기장읍성 복원의 경우 탄력을 받아서 진행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기장군보인 "기장사람들"의 편집장과 함께 웅천읍성을 방문하여 웅천읍성의 복원현장을 둘러보고 앞으로 복원할 기장읍성에 관하여 이야기를 나누었는데 이때 나온 것이 기장읍성의 복원소식이었습니다. 필자가 기장읍성을 찾고 난 이후 남문지 주위로 여러 필지를 매입하여 복원할 준비가 되었으며 동양문물연구원에서 남문과 동문지 중심으로 발굴조사를 하였습니다.
 
이때 나온 자료를 보면 위 사진에 나오는 동문지 옹성과 적대에 관한 자료와 남문지 주위의 체성과 출토유물 30여점이라고 합니다. 이와 함께 그동안 복원한다고 나온 장관청인데 그에 관련된 복원계획 CG가 나왔네요. 장관청은 원래 조선후기 동남해안을 지키던 군관들이 사용하던 집무소였으나 그 기능이 폐지한후 1910년대 명정의숙의 교사로 사용되어왔습니다. 장관청은 5칸 고사 3칸 동고 3킨이다라고 기장읍지에 적혀있지만 언제 지었졌는지에 관해서는 적혀있지 않습니다. 장관청의 경우 동래에 있는 장관청과 함께 유례가 드문 군관용 관아 건물입니다.
 남문지와 서문지에 관한 발굴조사가 이루어질 것으로 보입니다. 예산의 경우 기장군에서 확보를 하여 진행하려고 하는데 아무쪼록 잘 마무리가 되기를 바랍니다.

아 그리고 저번 기장읍성편을 이야기하면서 성돌에 글자가 세겨져있다고 이야기 하였는데 이번 발굴조사를 해보니 언양이라는 글자였다고 합니다. 
이날 기장군청 문화재관계자와 기장군보 편집장님과 대화를 통해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이미지출처 : 맨위 동양문물연구원
                  가운데 기장군보 "기장사람들"



핑백

  • Rückblick | Madang 2015-01-18 15:47:09 #

    ... Sicht bei 0°C Das Zentrum der Altstadt von Gijang, ein altes Gebäude wird wieder errichtet: Hier ein Link zu den Planungen. Ein paar historische Überbleibsel: Der Zustand vor vier Jahren: Ein Sonnenu ... more

덧글

  • 부산촌놈 2011/07/18 17:30 #

    팬저 님 포스트를 보고 안 사실이지만 성내에 돌담집들이 많아서 성곽도 복원한다면 꽤 괜찮을 것 같군요.

    그나저나 동래읍성역사관에서 '동래 식파루'라는 유리건판 사진을 전시하고 있고 또 인터넷에도 그 사진이 떠돌고 있는데 식파루가 기장관아의 출입문루라고 알고 있거든요.

    외국인들이 사진을 찍으면서 일찍이 개항한 부산동래에 너무 익숙해져서 기장도 동래의 일부분이라고 생각했는지...
  • 팬저 2011/07/18 18:19 #

    기장읍성내에 있는 돌담의 경우 아주 많아서 훌륭한 관광자원으로 역활을 할 것으로 보이는데 기장군에서도 관심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식파루의 경우 기장읍성내에서도 나오긴 나옵니다. 이 부분이 저도 헷갈리는 부분인데 예전 사진을 보면 분명히 동래라고 적혀있습니다. 그곳에 식파루가 나오는데 식파루의 경우 외삼문이고 식파루 뒤에 내삼문의 모습이 보입니다. 이것이 독진대아문인지 아닌지에 따라서 동래읍성내에 있는 식파루인지 알 수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식파루에 관해서는 동래읍지에도 나오는 것으로 보여 예전 사진이 맞을 수도 있을 것입니다. http://cafe.daum.net/jayuchon/I7r2/2
  • 부산촌놈 2011/07/18 17:41 #

    장관청 복원에 대한 얘기가 막 고개를 들기 시작했을 때 장관청의 사진을 봤을 때는 폐가 그 자체라서 많이 안타까웠는데 탄력이 붙는다고 하니 천만 다행입니다.
  • 팬저 2011/07/18 18:20 #

    장관청 복원에 관한 이야기는 많이 있었는데 토지도 매입하고 했으니까 탄력이 붙을 것으로 보입니다.
  • 부산촌놈 2011/07/20 00:06 #

    읍지에 그런 내용이 실려 있었군요...

    그런데 식파루가 동래의 읍치에 실제로 있었다고 해도 동래동헌의 문 구실을 했던 건 아닌 것 같군요.

    독진대아문의 옛사진과 사진에 나온 솟을삼문을 비교해보면, 독진대아문 중앙문의 양옆 기둥에는 글귀가 적힌 판자(뭐라고 부르는지 모르겠습니다)가 걸려 있지 않습니다.

    물론 이는 옛날 사진의 성능 부재 때문에 잘 안 나온 것이라고 쳐도 부정할 수 없는 요소가 두 가지 있습니다.

    독진대아문은 솟은 부분의 지붕에 수막새가 있고 수키와와 직접적으로 연결되는 것들의 수는 10개인 반면에 식파루 뒤의 문 같은 경우에는 수막새 대신 아귀토로 마감한 데다가 수키와와 직접 연결되는 것들의 수는 식파루에 가려졌는데도 불구하고 12개 확인됐습니다.

    따라서 뒤의 문은 독진대아문은 아닌 것 같습니다.

    제가 알기로는 망미루가 동래동헌 안으로 들어가는 제일관문이고 그 뒤로 독진대아문을 거쳐 내삼문으로 통하면 부사의 집무처인 충신당이 나옵니다.

    참고로 망미루는 독진대아문과 내삼문과 일직선상에 놓여 있지 않습니다.

    식파루가 동래에도 있었다면 동래에 귀속된 다른 관청의 문이 아니었을까 합니다.
  • 팬저 2011/07/20 10:58 #

    독진대아문의 경우 제가 볼때 동헌을 들어가기전의 문으로 보입니다. 사진이 맞다면 식파루 뒤에 독진대아문이 있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물론 정확한 것은 아니지만요.
  • 부산촌놈 2011/07/20 00:16 #

    그러고보니 모은 사진들 중에서 한말 동래시장을 찍은 사진이 있는데 거길 보니 식파루의 사진과 유사한 사진이 하나 있습니다.

    식파루를 약간 우측면 멀리서 찍은 사진 있잖습니까.

    거기 보면 식파루 오른쪽에 열녀문이나 비각처럼 생긴 것이 두개 있는데 제가 모은 사진 속에도 그것들이 존재하더군요.

    형태를 대조해보니 일치했습니다.

    식파루도 동래에 있었던 게 맞는 것 같습니다.

    다만 동래동헌에 출입하기 위한 문은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제가 말한 그 사진의 오른쪽에는 가로 6개 세로 3개 해서 기둥이 18개인 누각이 하나 있는데 그건 또 뭔지 모르겠습니다.

  • 팬저 2011/07/20 10:57 #

    글쎄요. 저도 정확한 지도나 사진이 없다보니 어느것이 정답이라고 말할 수 없지만 좋은 사진이나 자료가 있다면 나중에 따로 발제하도록 하겠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