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상작전헬기사업 MH-60R 시호크로 결정 국방뉴스



많은 밀리터리 매니아들이 생각한 해상작전헬기사업에 MH-60R 시호크(Sea Hawk)로 결정이 났네요. 경쟁한 AW-159에 비해 무장탑재능력이 우수해서 선정을 하였다고 하지만 무엇보다 확장성 등에서 좋은 점수를 받은 것은 아닐까 생각합니다. 총 5890억원이 소요되는 해상작전헬기사업으로 총 8대를 구매할 예정입니다. 구매되는 시호크헬기는 구축함과 인천급에 탑재를 한다고 합니다. 인천급에 탑재가 된다면 그동안 울산급을 대처하는 인천급으로서 대잠전력이 보강될 것입니다. 울산급인 FF에 비한다면 대잠전력은 상당하게 상승하겠지만 그래도 대잠전력은 부족한 편일 것 같습니다.


앞으로 더욱 더 많은 대잠전력이 보강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번에 들어올 MH-60R 시호크에 탑재할 디핑소나의 경우 저번에 한번 이야기한 플래시 디핑 소나(Dippping Sonar)가 탑재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현재 미군에서  MH-60R 시호크에 사용하는 디핑소나가 바로 플래시 디핑 소나이기 때문입니다. 아무래도 현재 링스헬기에 탑재한 디핑소나보다는 전력이 보강된 디핑소나로 가겠죠.

저주파 소나인 헬라스[The Helicopter Long-Range Active Sonar (HELRAS)] 의 경우 1.4KHz 대역의 음파를 사용한다고 하는데 한국해군에서 이 헬라스 소나가 도입이 될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일단은 검토는 하겠죠. 가격이 맞다면 들어올 확률이 많아보입니다. 사진은  탈래스사의 디핑소나 목업으로 입수된후 디핑소나가 물에서 디핑소나가 전개되는 모습을 표현한 것.



덧글

  • 영재 2013/01/05 17:00 #

    소나가헬라스면좋을 련만 디핑이들어오겠죠?
  • 팬저 2013/01/06 13:17 #

    그건 잘 모르겠네요..... ^^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