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잠초계기 S-3B Viking 20대 도입 해군



오늘자 뉴스로 나온 이야기중 가장 흥미롭고 관심있는 뉴스는 바로 차기해상초계기입니다.  해군이 요청한 해상초계기 20여대를 소요제기했고 국방부 장관의 승인이 떨어졌다는 대목이 밀리터리매니아들을 흥분시겼을 것이라 생각이 듭니다. 그동안 총사업비 1조원 규모로 미국 보잉사의 P-8A Poseidon, 목히드마틴사의 SC-130J Sea-Hercules, 에어버스밀리터리사의 C-295MPA 등이 후보기종으로 거론되었습니다만 가용 예산 범위 내에서 소요량만큼 구매할 수 없어 중고 S-3B 기체 개조안이 유력하게 거론되어 왔다가 이번에 S-3B Viking이 낙점되었네요

소요된 댓수에 비해 적은 예산으로는 어떤 장비도 도입을 할 수 없었고 꿩대신 닭이라는 마음으로 S-3B Viking를 선택한 것 같습니다. S-3B 퇴역기체를 대당 100억원 가량에 구매해 국내 업체에서 기골보강과 성능개량을 거친 뒤 도입할 것이라고 합니다. 많은 밀매들이 환영을 하기도 하고 "이게 뭐야"라고 하면서 아쉬움을 나타내기도 합니다. 
어찌되었던 S-3B Viking이 도입되면 대잠초계기의 경우 S-3B Viking 20대와 P-3CK, P-3C 16대를 합쳐서 총 36대의 대잠초계기를 보유하게 됩니다. 제주도, 포항기지뿐 아니라 서해에도 대잠초계기가 더 많이 초계비행을 할 수 있을 것이라 볼 수 있습니다. 다만 P-3C에 비해 짧은 비행거리나 무기탑재의 부족 등은 과제라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비행거리의 경우 공중급유기의 도입을 통해 비행거리를 연장할 수 있겠지만 무기탑재의 부족은 어쩔 수 없을 것입니다. 또 무엇보다 걱정스러운 것은 점점 퇴여하는 S-3B Viking의 부품구하는 것이 어려울 것이라는 것이 걱정스럽습니다. 

미해군이 브라질, 칠레, 아르헨티나 등 중남미 국가들에게 2009년부터 양도가 가능하디고 대잠초계기로 구입을 제안하고 있었는데 대한민국 해군이 도입하게 되었네요. 일단 이렇게 되면 동해안에는 상시로 5대 이상이 초계 비행중일것으로 보입니다. 이정도라면 현재의 초계비행보다 조금 더 강화될 것입니다. 

여기까지는 일반적으로 나오는 이야기입니다. 대잠초계기인 S-3B Viking이 도입됨으로 인력의 부족이 심각할 것으로 보입니다. 일단 정비면은 더 이상 이야기하지 않아도 다 알 것입니다. 한편으로는 비행을 책임지는 비행사의 부족은 불을 보듯 뻔합니다. 현재도 인력이 없어서 곤란하다고 하는데 앞으로 어떻게 될지는 뻔합니다. 

이 부분을 빨리해결하지 않으면 아무리 좋은 장비와 무기가 들어와도 힘이들 것입니다. 이런부분까지 해결하는 것이 바로 국방을 튼튼히 하는 것입니다. 무기보다 사람이 우선인 국방력이 중요합니다. 



덧글

  • 영재 2013/05/27 21:09 #

    미해군에서도 완전히 퇴역한기체이니 부품수급이 관건이죠
  • 팬저 2013/05/28 00:31 #

    예... 당장은 수급이 가능하겠지만 나중에가 문제가 있을 수 있는점이 불안하죠.
  • 무명병사 2013/05/27 21:49 #

    설마 우리 해군이 바이킹을 굴릴 줄 누가 알았겠습니까....
  • 팬저 2013/05/28 00:31 #

    그러게 말입니다. 적어도 P-3C가 많이 보급될줄 알았는데 말이죠.
  • Inity 2013/05/28 18:46 #

    아니 언젯적 물건을.... 이라고 하려다가도 우리나라 해군임을 상기하곤 Aㅏ... ㅜ.ㅜ ... 노후 기체라 정비 문제도 정비지만 정말 사람이 모자란 걸 어떻게 할지 모르겠네요. 만년 인력난인 해군.
  • 팬저 2013/05/29 10:43 #

    노후기체의 도입은 좀 더 신중할 필요가 있을 것인데.... 일단 들여오게 되네요.
  • 밀냐군 2013/05/29 04:15 #

    일단 항속거리는 글의 본문 맨첨에 사진의 기체 좌익에 달려있는 버디포드를 도입해서 공중급유를 하면 될 것같구요 부품수급은 사막에서 보관중인 기체에서 꺼내오는 수밖엔 없을 것 같구요 잘하면 미해군 항모에서 이착함 하는 한국해군 바이킹을 볼 수 있겠네요
  • 팬저 2013/05/29 10:44 #

    일단 공중급유는 가능하지만 공중급유기가 없다는 점~ ^^
  • ttttt 2013/05/29 05:31 #

    ㄴ 버디급유를 하려고 기체를 뺀다면 그건 돈이 없어서 인수한 기체 전량을 개수하지 못한 경우겠지요.
    멀쩡한 기체라면 로테이션에 집어넣지 버디급유용으로 비행시킬 일이 없다고 생각합니다.

    없는 것보다야 낫지만.. P3와 비교하면 정보처리능력이 부족할 게 조금 그렇습니다. 그러니까, 도입비를 P3와 비교해서 기체당 얼마니 싸다 할 물건은 아닌 것 같습니다. 활용용도가 P3와 조금 다르거나 보조용이라면 이해가 갑니다.
  • 팬저 2013/05/29 10:45 #

    일단 체공시간이나 활용도 면에서는 P-3C와 비교하기는 무리일 것입니다. 그래서 해군도 다른급으로 도입하는 것 같습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