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읍성 북측성곽을 찾아서_03 읍성(邑城)



북측성곽을 찾아서 3편입니다. 서측과 남측의 성곽과 달리 북측성곽은 어느정도 성곽의 흔적을 발견할 수 있었으며 도로개설을 신설을 통해 점차 윤곽이 나타나고 있습니다.
▼ 아래 사진에 나오는 부분은 북측성곽의 치성이 있는 부분으로 가정집의 축대로 사용하고 있지만 치성의 윤곽은 나타나고 있습니다.
▼ 군데 군데 시멘트를 발라서 흔적을 찾기가 어렵지만 하단부에 있는 성돌을 기준으로 치성의 흔적이 보입니다.
▼ 치성이 있는 가정집의 동편으로 성곽에 사용된 성돌들이 보입니다.
▼ 확대를 해본 모습으로 성돌의 규모로 봐서 치성에 사용된 돌로 추측이 가능합니다.
▼ 텃밭에도 성곽에 사용된 돌들이 보이는 것 같아서 찍어보았습니다.
▼ 맞은편 가정집의 담장에 사용된 성곽의 돌들로 이곳은 치성옆에 있는 북측 성곽입니다.
▼ 치성이 있는 방향에서 창원향교 방향을 바라본 모습입니다.
▼ 텃밭에서 본 돌들로 규모를 봐서 성곽에 사용된 돌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 치성위치에 있는 가정집의 아래쪽 담장으로 성곽에 사용된 성돌이 보입니다.
▼ 치성위에 가정집이 사용되고 있어 치성의 규모와 크기를 짐작할 수 있다.
▼ 북측성곽이 거의 끝나가는 부분에서 만난 축대로 성곽에 사용된 돌들이 아닐까 생각해서 사진을 찍어보았습니다.
▼ 확대를 해 본 모습으로 성곽의 성돌과 비슷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사진에 나오는 성돌로 추정되는 곳과 3미터 위에 있는 곳으로 아래부분에 성곽의 흔적이 보이는 것 같아서 사진을 찍어 보았습니다.
▼ 다시 북문방향을 바라본 곳으로 가정집 담을 기준으로 북측성곽이 지나갔습니다. 그리고 검정색 지붕이 있는 가정집이 치성의 자리입니다.
▼ 이곳은 북측 암문이 지나가는 곳으로 하단부에 성곽에 사용된 돌들이 보입니다.
▼ 성곽의 규모로 봐서는 성곽에 사용된 돌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 암문에 사용된 곳으로 생각이 드는 돌들

▼ 보이는 골목으로 북측성곽이 지나갑니다.
▼ 조그마한 하천에서 본 성곽의 돌들로 추측하건데 암문에 사용된 돌들이 하천을 정비하면서 이곳으로 옮겨왔던 것 같습니다.
▼ 하천에서 북문지 방향을 바라본 모습입니다. 보시면 뒤로 아파트 단지가 보이는데 저곳은 서측성곽이 지나가는 곳으로 서측과 달리 북측은 개발이 되지 않아서 북측성곽을 복원하는데 유리하다고 보고 있습니다만 창원시 문화재담당주사님과 통화를 해보니 아직 동측성곽을 제외하고는 복원을 계획하고 있지 않다고 합니다.
▼ 마주보이는 골목이 북측성곽이 지나가는 곳이고 보이는 가정집옆 골목이 암문이 있었던 곳입니다.
▼ 골목에서 북측 성곽이 지나가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 하단부에 성곽의 기단부가 보이는 것 같습니다.
▼ 담을 기준으로 북측성곽은 곡선으로 90도 방향으로 동측성곽으로 연결이 됩니다. 이부분이 북측성곽을 찾아서 마지막으로 본 북측성곽의 흔적입니다.
위의 북측성곽이 지나가는 곳 외각에 창원향교가 지나가고 있습니다. 북측성곽은 양이 많아서 3편으로 올려 보았습니다. 동측성곽은 2007년 한번 가보았기에 많은 부분을 생략하고 빠진부분의 동측성곽을 찾아가보도록 하겠습니다.



핑백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