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장읍성01 읍성(邑城)



▼ 해동지도에서 나온 기장읍성으로 해동지도를 기준으로 보면 기장읍성의 경우 평지성이며 3대문이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또 직사각형으로 된 읍성임을 알 수 있다. 객사와 동헌이 보이는데 객사와 동헌의 방향이 각 다름을 알 수 있습니다. 이는 객사의 경우 진산인 일광산을 바라보고 있으며 동헌의 경우 동측 바다 방향을 바라보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또 우측 아래에 보면 두모포진이 보인다.
▼ 여지도에서 본 기장읍성으로 기장읍성의 경우 둥글게 조성된 읍성이고 평지성임을 알 수 있다. 또 3대문이 있는데 3대문의 경우 모두 개거식으로 된 성문임을 알 수 있고 객사의 경우 북측을 바라보고 있고 동헌의 경우 동측을 바라보고 있다. 기장읍성의 안에 하천이 흐르고 있음을 알 수 있고 남문 바같에 옥이 있음을 알 수 있다. 또 동측하단에 두모포진이 보이는데 폐영되었음을 알 수 있는데 구 두모포진이라고 적혀있다. 두모포진은 기장에 있다가 임진왜란 이후 지금의 부산진으로 옮기면서 폐영이 되었습니다.
▼ 지승지도에서 본 기장읍성으로 여지도에 나온 기장읍성과 별 다르지 않습니다. 다만 여지도와 달리 길을 표시하였는데 이것을 기준으로 보면 기장읍성의 경우 남문이 중심문임을 알 수 있습니다. 
▼ 1872년 지방지에서 본 기장읍성으로 회화식으로 기장읍성을 그려 놓았는데 바다의 물결과 산들을 수목담채화 형식으로 그려져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다만 여기 지방지에 나온 기장읍성을 보면 성문의 경우 1개이고 객사와 동헌이 같은 방향을 바라보고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 위 고지도를 기반으로하고 1914년 지적도를 기준으로 기장읍성의 성곽추정도를 그린 것으로 "기장읍성의 복원 · 정비방향에 관한 연구  논문 주우일 오인환 공저"에 나온 성곽추정도를 가져왔음을 알려 드립니다. 객사의 경우 현재 기장초등학교이고 동헌은 기장초등학교 운동장일 것으로 추정이 됩니다. 지적원도를 기준으로 보면 기장읍성의 경우 고지도에 나온 둥근모양의 읍성이 아닌 사각형에 가까운 부정형임을 알 수 있으며 1914년 지적원도에 나타난 성곽은 빨간색이며 노란색은 추정한 것입니다. 여기를 보면 1914년 지적원도를 측량하기전에 기장읍성의 동측성곽은 상당부분 허물어져 있었던 것을 알 수 있다. 또 성문의 경우 3대문이라고 나타난 고지도와 달리 4대문으로 된 것으로 보인다고 합니다.(이 부분에 관하여는 조금 더 조사를 해볼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기장읍성 안으로 흐르던 하천은 지금은 복개를 하여 도로로 사용중이고 현재 수색교라고 하는 다리만 남았다고 합니다. 남문의 경우 흔적은 보이지 않고 집들이 들어서 있어서 남문지를 유추할 뿐입니다. 그래도 기장읍성의 경우 동측성곽이 많이 남아있는 편에 속합니다. 아직 기장읍성의 경우 가보지를 않아서 고지도와 항공지도 그리고 지적원도를 기준으로 작성하였습니다만 언제 가서 직접 느끼고 보고 나서 글을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