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순천시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다시 찾아가본 낙안읍성_01

낙안읍성을 갔을때가 5월(6월 같기고 하네요)인것 같은데 이제사 포스팅합니다. ㅠㅠ 낙안읍성 매표소로 초가집이 정겨움을 주네요. 관광안내도인데 조금 특이하죠.동문입구에 놓여져 있는 장승의 모습낙안읍성의 동문으로 들어가기전에 만나는 것이 바로 석구입니다. 석구의 경우 풍수지리적인 성격이 강한데 낙안읍성 주위의 멸악산,제석산,거선봉의 사나운 기운을...

평지성의 대표적인 낙안읍성 모형

낙안읍성을 몇번이나 가도 낙안읍성 민속관은 들어가지 않았습니다. 사실 이리 저리 돌아다니다 보니까 잊어버려서 안드어간 것이 더욱 더 많죠. 그런데 그 민속관에 낙안읍성 모형이 있다고 하여 다시 찾아가보았습니다. ㅠㅠ (첫번째 갔으면 이런일을 다시 안해도 되는데 말이죠) 낙안읍성의 경우 성문이 3개가 있고 남문이 행정적인 중심이고 생활적 중심은 동문이죠....

낙안읍성 옹성이 왜 이렇게 작지?

우리나라 읍성중 가장 관광객들이 많이 방문하는 곳을 이야기하면 아마도 순천낙안읍성을 이야기할 수 있을 것입니다. 고창읍성과 해미읍성도 있지만 읍성내부에 민가가 없어서 그런지는 몰라도 많은 분들이 낙안읍성을 방문하여 관광을 즐기곤 합니다. 필자도 몇번 낙안읍성을 방문하였고 2012년 들어서도 다시 한번 가보았습니다. 예전에도 낙안읍성을 가보고 나서 낙안읍...

2% 아쉬운 시간이 멈춘읍성 낙안읍성 답사기

이번에 낙안읍성을 다녀왔습니다. 그동안 몇번에 걸쳐서 낙안읍성을 방문했는데 갈때 마다 다른 것이 읍성이 주는 매력인 것 같습니다. 처음에 갔을때에는 "이런 곳이 있었네"하는 매력에 빠져들다가 다시 갔을때에는 전통의 맛을 알 수 있었습니다. 그래도 그때에는 읍성에 대해서 잘 알지 못하고 그저 관광객의 입장에서 바라보던 것이었습니다. 그후 읍성을 배워가면서...
1


구글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