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읍성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복원 된 언양읍성 남문 영화루를 가보니_02

복원된 영화루의 바닥으로 마루로 되어져 있었습니다.보는 것과 같이 일단은 사방이 뻥둘리게 볼 수 있게 만들어 놓았습니다. 판문은 달지 않았습니다.상량에는 1013년 4월 5일로 적혀져 있습니다.누에서 나와 복원된 체성을 살펴보았습니다. 내탁식으로 된 체성에 민가들이 자리하고 있는데 앞으로 어떻게 될지 모르겠습니다.옹성의 회각로를 걸어봅니다.근총안의 총안...

복원 된 언양읍성 남문 영화루를 가보니_01

2017년 2월에 가본 복원된 언양읍성 남문입니다. 가본지 2년이 넘었는데 이제야 올립니다.▼ 일단 옹성은 웅장하게 자리하고 있었습니다. 제가 최초 언양읍성을 방문하였을때는 옹성이 없었는데 복원을 해 놓으니 상당한 크기로 압도를 하였습니다.▼ 해자가 있었던 곳은 아래와 같이 사람이 지나갈 수 있게 표시하여 놓았습니다. ...

남해군청 이전할 남해초는 남해읍성 체성이 지나가는 곳

남해군의 가장 큰 관심사는 지역내 낡은 남해군청을 어디로 옮길 것이냐? 하는 것입니다. 현 장충남 군수의 공약사항이기도 한 남해군청 이전은 남해군의 초미의 관심사가 되었습니다. 현재 가장 강력하게 이야기하고 있는 것이 바로 남해초등학교를 이전하고 그자리에 남해군청을 이전하자는 것입니다. 남해군청을 옮겨갔을때 오는 지역내 상권을 고려한 것이 남해초를 옮기...

복원한 밀양읍성 동문을 가보니

최근에 복원한 밀양읍성 동문을 가보니 안전면에서 챙겨야할 부분이 있더군요. 2014년 밀양시에서 동문지 근처의 땅을 매입하고 동문을 복원하겠다는 계획을 발표하였는데 최근 동문을 복원하여 가보았습니다. 동문과 성곽 110m에 30여 억 원을 투자하여 복원한다고 하였습니다.▼ 밀양읍성 동문이라는 표시석이 만들어 놓았더군요. 밀양읍성 체성...

발굴조사중인 기장읍성 남문

딱 1년전인 2018년 2월에 다녀온 기장읍성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1년전 기장읍성을 찾아가니 발굴중이었습니다. 처음 찾아간 2010년에 비해 많은 변화가 있더군요. 마을로 형성되어져 있던 곳은 철거를 하였으며 본격적인 복원을 하기 위해 먼저 발굴을 하고 있었습니다.▼ 앞으로 복원할 기장읍성 조감도입니다. 사진상 오른쪽이 동문이며 아래가 남문...

64년만의 창원읍성 변화

▼ 2018년 다음지도를 캡처한 것입니다. 창원의 뿌리라고 할 수 있는 의창동의 모습으로 여느 도시의 모습과 큰 차이가 없습니다. 지도를 자세히 보시면 중앙정도를 기준으로 동측은 바둑판처럼 잘 정리된 도시계획이 보이고 서측은 그렇지 않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주로 단독주택이 많은 곳인데 이곳은 얼마나 변화가 있었던 것일까요?▼&...

남해읍성_05 성문지를 찾아서

남해읍성 5편째로 성문지를 찾아서 가는 것으로 아래에 나올 사진은 2018년 8월과 12월에 찍었던 사진이며 8월은 비가 너무 많이와서 확인이 가능할 것입니다. 남해읍성은 4개의 성문으로 이루어져 있으며 이번에 갈 것은 서문, 남문, 동문지입니다. 성문지라 현재 형태가 남아있는 것은 아닙니다. 또 아직 성문지에 대한 구체적인 발굴이 이루어지지 않은 상태...

겸재 정선이 현감으로 있었던 청하읍성

도시가 아닌 면 단위에 있는 읍성은 조사가 잘 되어있지 않습니다. 무엇보다 예산이 없다보니 지표조사나 시,발굴조사가 이루어지지 않다보니 군,면 단위에 있는 읍성의 자료는 하늘에 별따기처럼 찾기가 힘이듭니다. 경북에 있는 읍성에 관한 자료도 찾기가 힘이드는 것은 마찬가지인데 경북 동해안에 있는 읍성인 흥해,청하,영덕,영해,평해읍성에 관한 자료는 찾기가 힘...

경남 읍성지 답사를 시작합니다

작년 10월에 “경남지역 왜성을 찾아서”라는 프로그램을 진행하자고 하였던 강창덕 민언련 대표의 이야기를 듣고 “그렇게 하면 좋겠다”고 이야기하였습니다. 몇 개월이 지나서 왜성에 관한 이야기를 권순강 우리문화재연구원 과장님에게 이야기 하였더니 " 왜성에 관한 책들은 적게 나와 있지만 그래도 몇 개가 나와 있습니다. 그에 비해 경남지역 읍성에 관한 것은 없...

밀양읍성 일제강점기 사진

일제강점기 밀양읍성의 모습들입니다. ▼ 일제강점기 밀양강을 건너는 배다리 모습으로 지나가는 자동차의 모습이 재미있습니다.▼ 1931년 삼문인 만덕문이 보이고 뒤편에 천진궁의 모습이 보입니다. 담장은 다 사라지고 없습니다. 조선시대에는 이 천진궁이 밀양 객사 밀주관으로 사용하였습니다. 사진출처 : 국립문화재연구소 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구글광고